메시, 6번째 발롱도르 수상...역대 최다 기록 / YTN
날짜:2019-12-03 출처:youtube



스페인 프로축구 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가 축구계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발롱도르 시상식에서 2015년 이후 4년 만에 개인 통산 6번째 수상의 영예를 차지했습니다.

메시는 각국 대표팀 감독과 주장, 국가별 언론인으로 구성된 기자단 투표에서 리버풀의 수비수 판 데이크와 유벤투스의 호날두를 제치고 발롱도르의 주인공이 됐습니다.

개인 통산 6번째 발롱도르를 수상한 메시는 역대 5차례 수상한 호날두를 제치고 역대 최다 수상자로 이름을 올렸습니다.

메시, 호날두 등과 함께 발롱도르 후보 30명에 포함된 손흥민은 22위에 올라 아시아 선수 역대 최고 순위를 기록했습니다.

레알 마드리드의 카림 벤제마, 토트넘 동료인 위고 로리스 등이 손흥민의 뒤를 이었습니다.

0
0
최신 동영상
  • 축구
  • 농구
  • 야구
  • 기타
손흥민, 토트넘 선두권 복귀 신호탄 쏠까?
클리블랜드, 러브 대가로 1라운드 티켓 요구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무대에서 맹활약하는 손흥민(27·토트넘)은 지난 12일 여론조사 기관 한국갤럽이 선정한 '올해를 빛낸 스포츠 스타' 1위에 3년 연속 올랐다...
미나미노, 리버풀 이적 초읽기…메디컬 테스트 남았다
프로농구 창원LG 중위권 도약 노린다…관중석도 '가득'
황희찬의 동료로 국내 팬들에게도 잘 알려진 미나미노 타쿠미(24)가 프리미어리그에 입성한다. 행선지는 리버풀이다.영국 매체 'BBC'는 12월 12일(한국시간) "리버풀은 1월 이...
서울, 김진야 영입으로 측면 강화 성공...계약 기간 4년
“나이 먹고 변했죠” “성질 어디 가나요?” 길렌워터 바라본 상반된 시선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의 주역 김진야(21)가 FC서울 유니폼 일원이 됐다.FC서울은 13일 김진야 영입을 발표했다. 계약 기간은 4년으로 2023년 말까지다....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