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박두' 프로농구 "맥주같은 선수 될래요" (2019.10.01/뉴스데스크/MBC)
날짜:2019-10-02 출처:youtube



◀ 앵커 ▶

프로농구 개막을 나흘 앞두고 선수들의 뜨거운 설전이 펼쳐졌습니다.

현장으로 가보시죠.

◀ 영상 ▶

10개 구단 감독들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올 시즌 어떤 농구하실겁니까?'

[이상민]
'외곽으로…'

[이상범]
'높이로…'

[현주엽]
'김시래만 잘하면…'

아…LG는 '김시래만 잘하면'이 승부수군요.

김시래 선수는 입담으로도 주목을 받았습니다.

상대는 DB로 이적한 옛 룸메이트 김종규.

[김종규/DB]
"제가 없는 LG에서 누구랑 픽앤롤을 할지?"

[김시래/LG]
"생각보다 대체할 사람 많고요. 떠난 사람을 생각할 시간이 없는 것 같고…"

[김시래/LG]
"왜 도대체 짐은 안 빼 가는지, 다 버려도 되는지…"

[김종규/DB]
"제가 지금 못 가는 상황이어서, 택배로 보내주시면 착불로 제가…"

이거 뭐 헤어진 연인들같네요.

그리고 KBL 최고의 입, 이대성 선수.

'입담은 늘었는데 실력이 줄어든 것 같다'는 팬들의 질문에?

[이대성/모비스]
"맥주 정도 (되겠습니다.) 저녁에 한 캔으로 행복을 줄 수 있는 팬들 모두에게 사랑받는 운동선수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네, 올 시즌은 뭐니뭐니해도 추락한 농구 인기를 되살리는 게 중요하겠죠.

입담 만큼이나 치열한 승부로 왕년의 영광을 되찾을 수 있을까요?

0
0
최신 동영상
  • 축구
  • 농구
  • 야구
  • 기타
화성FC, 5년 만에 K3리그 정상 올랐다··문준호 MVP
'클리블랜드 비상' 래리 낸스, 엄지손가락 부상
화성FC가 한국 축구의 4부리그 격인 K3리그에서 5년 만의 정상 탈환에 성공했다.화성은 16일 경기도 화성종합경기타운 보조구장에서 양평FC와 치른 2019 K3리그 챔피언십 결승...
베일 “레알보다 웨일스에서 뛰는 것이 더 편해”
'이젠 말 한다' 르브론의 우정
가레스 베일(30)이 레알 마드리드보다 웨일스 대표팀에서 뛰는 것이 더 좋다고 말했다.웨일스는 17일 오전 2시(한국시간) 바쿠 박셀 아레나에서 아제르바이잔과 유럽축구연맹(UEFA...
中 "히딩크도 가고 리피도 갔다, 앞으로 어떻게 해야하나"
레전드 카멜로 앤서니 '비정규직' 계약으로 NBA 복귀
올림픽과 월드컵 동시 본선 진출의 꿈을 꾸던 중국 축구가 차가운 현실을 마주했다.중국이 야심차게 선임했던 세계적인 명장인 거스 히딩크와 마르첼로 리피가 손발을 다 들었다. 두 명장...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