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토 NBA 우승 행사 중 '총격'…150만명 대피 '아비규환'
날짜:2019-06-19 출처:네이버



[앵커]
이번엔 캐나다 토론토에서 벌어진 총격사고 소식입니다. '토론토 랩터스'가 창간 24년 만에 NBA, 미국프로농구에서 우승컵을 거머줬고, 이를 축하 행사가 광장에서 열렸는데요. 인파 150만 명이 몰리면서 광장이 붉게 물들 정도였는데, 총소리가 울려 퍼지면서 열광의 도가니였던 현장은 아수라장으로 변했습니다.

김지수 기자입니다.

[리포트]
사람들이 비명을 지르며 달아납니다. 캐나다 토론토에서 토론토 랩터스의 NBA 우승을 기념하는 행사 도중 총격이 벌어졌습니다.

매트 델빈 / 행사 진행자
"모두 진정하십시오. 상황이 파악되는 대로 알려드리겠습니다."

4명이 총상을 입었는데, 생명에 지장은 없는 걸로 알려졌습니다.

팬 150만 명이 모여 있었는데, 대피하다 넘어져 다친 사람도 있었습니다.

마크 손더스 / 토론토 경찰서장
"100만 명 넘는 인파가 이곳에 있었습니다. 대부분 행사를 즐기기 위해 모인 사람들입니다."

총격 당시 무대에서는 구단 대표가 연설 중이었고, 선수들과 캐나다 총리도 올라와 있었습니다. 행사는 혼란이 진정된 뒤 계속 진행됐습니다.

카와이 레너드 / 토론토 랩터스 포워드
"여러분, 환영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 순간을 즐기십시오."

경찰은 총기 2정을 확보하고 3명을 체포해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또 특정인을 겨냥한 것인지 테러와 관련 있는 것인지 여부도 수사 중입니다.

TV조선 김지수입니다.

0
0
최신 동영상
  • 축구
  • 농구
  • 야구
  • 기타
‘알 두하일 입단’ 알리, 맨시티-유벤투스 제의 거절했다
'르브론이 레너드보다 좋다고?' 팀 동료 AD도 의문인 게임 능력치
이라크의 10대 공격수 모하나드 알리(19)가 맨체스터 시티, 유벤투스의 제의를 뿌리치고 알 두하일로 이적했다.알 두하일은 15일(현지시간) 알리의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알리도 ...
전북, 포항 김승대 영입…"새로운 스타 되겠다"
데미안 릴라드 “포틀랜드와 끝까지 함께하겠다”
전북이 포항의 프랜차이즈 스타 김승대를 영입했다.전북은 17일 보도자료를 통해 김승대 영입을 발표했다. 전북은 김승대와 2022년까지 계약을 맺었다.전북은 측면뿐만 아니라 최전방과...
지동원, 새 시즌 앞두고 부상 날벼락…회복에 3~5개월
벤 시몬스, 필라델피아와 5년 맥스 계약
새 시즌을 앞두고 마인츠로 이적한 지동원이 부상을 당해 초반 결장이 불가피해졌다.마인츠 구단은 17일(한국시각) 홈페이지를 통해 지동원의 부상과 수술 소식을 전했다.구단에 따르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