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완 WKBL 총재 "북한팀 리그 참가 희망"
날짜:2018-07-10 출처:네이버



[앵커]

이병완 한국여자농구연맹 신임 총재가 기자간담회를 열고 남북 농구 교류 활성화에 힘쓰겠다고 밝혔습니다.

북한팀의 여자프로농구 참여 가능성도 내비쳤습니다.

김종력 기자입니다.

[기자]

이병완 WKBL 신임 총재는 최근 통일농구 방북단의 일원으로 평양에 다녀왔습니다.

당시 북한 농구인들과 남북 교류 활성화에 대해 나눴던 대화를 소개한 이 총재는 북한팀의 여자프로농구리그 참가가 불가능한 일은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이병완 / WKBL 총재> “평양팀이든 함흥팀이든 북한팀이 우리 리그를 함께할 수 있는 그런 시기가 현실적으로 더 빠를수도 있지 않겠느냐…그런 희망섞인 기대도 해 봅니다.”

이 총재는 북한 선수의 WKBL팀 합류도 남북 관계 개선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WKBL이 위탁 운영 중인 KDB생명의 새 주인을 찾는 문제는 시간을 갖고 신중하게 접근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이병완 / WKBL 총재> “KDB생명의 새로운 주인을 찾는 제6구단과 함께 앞으로 7구단, 8구단도 제 임기중에 가능하면 모색을 해가는 과정이…긴 호흡으로 봐야되지 않나 그런 생각을 갖고 있습니다.”

언론인 출신으로 대통령 비서실장과 노무현재단 이사장을 지낸 이 총재는 농구 비전문가라는 지적에 “새로운 시선으로 해법을 모색할 수 있을 것”이라며 자신감을 보였습니다.

이 총재는 2021년 6월30일까지 WKBL을 이끕니다.

연합뉴스TV 김종력입니다.

0
0
최신 동영상
  • 축구
  • 농구
  • 야구
  • 기타
벤제마도 레알 떠나 이탈리아로?…나폴리 592억원 오퍼
‘서머리그 맹활약’ 조쉬 하트, 또 하나의 스틸픽이 될까?
레알 마드리드의 최전방이 달라지게 될까.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유벤투스로 이적한 가운데 파트너인 카림 벤제마도 이적설에 휘말렸다.벤제마를 원하는 이는 과거 레알 마드리드를 이끌었던...
유벤투스 고딘과 개인 합의, ATM도 동일 조건 제시 맞불
벨리차, 필라델피아와 계약 합의 전격 취소
아틀레티코 마드리드가 핵심 수비수 고딘을 잡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이탈리아 '투토메르카토웹'은 7월 18일(이하 한국시간) "유벤투스와 디에고 고딘이 계약 조건에 합의했다"...
조성환 감독 "전북 반드시 잡고 분위기 바꿀 것"
르브론 제임스, 미국 대표팀 미니캠프에 참여하지 않을 예정
심기일전한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전북 현대 원정에서 승리에 도전한다.제주는 18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18라운드 원정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