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완 WKBL 총재 "북한팀 리그 참가 희망"
날짜:2018-07-10 출처:네이버



[앵커]

이병완 한국여자농구연맹 신임 총재가 기자간담회를 열고 남북 농구 교류 활성화에 힘쓰겠다고 밝혔습니다.

북한팀의 여자프로농구 참여 가능성도 내비쳤습니다.

김종력 기자입니다.

[기자]

이병완 WKBL 신임 총재는 최근 통일농구 방북단의 일원으로 평양에 다녀왔습니다.

당시 북한 농구인들과 남북 교류 활성화에 대해 나눴던 대화를 소개한 이 총재는 북한팀의 여자프로농구리그 참가가 불가능한 일은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이병완 / WKBL 총재> “평양팀이든 함흥팀이든 북한팀이 우리 리그를 함께할 수 있는 그런 시기가 현실적으로 더 빠를수도 있지 않겠느냐…그런 희망섞인 기대도 해 봅니다.”

이 총재는 북한 선수의 WKBL팀 합류도 남북 관계 개선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WKBL이 위탁 운영 중인 KDB생명의 새 주인을 찾는 문제는 시간을 갖고 신중하게 접근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이병완 / WKBL 총재> “KDB생명의 새로운 주인을 찾는 제6구단과 함께 앞으로 7구단, 8구단도 제 임기중에 가능하면 모색을 해가는 과정이…긴 호흡으로 봐야되지 않나 그런 생각을 갖고 있습니다.”

언론인 출신으로 대통령 비서실장과 노무현재단 이사장을 지낸 이 총재는 농구 비전문가라는 지적에 “새로운 시선으로 해법을 모색할 수 있을 것”이라며 자신감을 보였습니다.

이 총재는 2021년 6월30일까지 WKBL을 이끕니다.

연합뉴스TV 김종력입니다.

0
0
최신 동영상
  • 축구
  • 농구
  • 야구
  • 기타
요렌테와 투톱으로..손흥민, 번리전서 선발 출격 유력
오픈기회서 에어볼? 한·미 코치 같은 처방
손흥민이 페르난도 요렌테와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출 것으로 보인다.토트넘은 23일 오후 9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번리에 위치한 터프 무어에서 2018-19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
FIFA의 극찬, "'태극낭자', 8경기 1실점으로 월드컵 온 팀"
‘라건아·안영준 폭발’ 한국, 시리아 13점차 격파…亞 예선 7연승
FIFA(국제축구연맹)가 2019 FIFA 여자 월드컵을 앞두고 한국 대표팀의 장점을 소개했다.FIFA는 23일(한국 시간) 한국이 속한 A조의 관전 포인트를 짚으며, 한국의 강한...
첼시에 일침날린 펩, "나는 성적 안좋아도 경질여론 없었어"
골든스테이트, 커즌스 출장시간 제한 해제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FC바르셀로나의 트레블과 바이에른 뮌헨에서 거둔 성과를 인정받아 많은 팀들의 관심을 받았다.특히 맨체스터 시티와 첼시의 관심이 뜨거웠지만, 펩의 선택은 맨시티...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