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번의 추월도 허용 안 해…심석희, 완벽한 금빛 레이스_20171009
날짜:2017-10-09 출처:네이버



<앵커>

여자 쇼트트랙의 간판 심석희 선수가 월드컵 2차 대회 여자 1,000m에서 정상에 올랐습니다. 단 한 번의 추월도 허용하지 않은 완벽한 레이스를 펼쳤습니다.

유병민 기자입니다.

<기자>

준준결승과 준결승을 모두 조 1위로 통과한 심석희는 결승전에서도 압도적인 기량을 뽐냈습니다.

2위로 출발했지만, 곧바로 선두로 치고 나갔습니다.

홈 관중의 열렬한 응원을 받은 네덜란드 선수들이 호시탐탐 역전을 노렸지만 심석희는 안쪽 코스를 완벽히 틀어막고 추월을 허용하지 않았습니다.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한 심석희는 올 시즌 월드컵 개인 종목에서 첫 금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함께 결승에 오른 대표팀 막내 이유빈은 '날 내밀기'로 동메달을 차지해 시니어 대회 첫 출전에서 메달의 기쁨을 누렸습니다.

심석희와 최민정, 김예진, 김아랑이 나선 여자 3,000m 계주에서는 중국에 밀려 은메달을 얻었고, 남자 1,000m에서는 서이라가 러시아 선수의 실격으로 동메달을 따냈습니다.

모든 일정을 마친 우리 대표팀은 금메달 3개, 은메달 1개, 동메달 4개로 이번 2차 대회를 마감했습니다.

0
0
최신 동영상
  • 축구
  • 농구
  • 야구
  • 기타
입지 잃은 청용·동원..유럽파의 세력 변화
돌아왔던 갈리나리, 다시 부상으로 전열 이탈!
크리스털팰리스는 13일 ‘극장경기’를 펼쳤다. 왓퍼드와 리그 홈경기에서 종료 직전 2골을 몰아넣어 2-1로 이겼다. 전반 3분 만에 선제골을 내주며 힘들게 진행된 경기였다. 후반 ...
"한일전 이기고 우승", 신태용호가 준비하는 해피엔딩
'왜 SK만 판정 논란 커지나' KBL의 해명과 현실
2017 EAFF(동아시아축구연맹) E-1 챔피언십(동아시안컵) 남자부 우승은 한국과 일본 두 팀 중에서 나온다. 12일 열린 경기에서 한국이 북한을, 일본이 중국을 꺾었다. 한국...
황희찬의 잘츠부르크, 김정민 영입에 "진심으로 환영" 한국어
필라델피아의 커빙턴, 미네소타전 출장 불투명!
황희찬의 소속팀인 FC 레드불 잘츠부르크(오스트리아)가 '제 2의 기성용'으로 불리는 유망주 김정민 영입을 확정했다.잘츠부르크는 12일(이하 한국시각) 공식 SNS를 통해 김정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