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우리은행 위비 81:70 JX 에네오스 하이라이트
날짜:2017-09-17 출처:네이버



한일 여자프로농구 최강팀끼리 펼친 자존심 대결에서 아산 우리은행이 웃었다.

우리은행은 16일 충남 아산 이순신체육관에서 열린 '2017 한·일 여자농구 클럽 챔피언십' 개막전에서 일본 최강을 자랑하는 JX에네오스를 81-70으로 꺾었다. 임영희가 3점 슛 4개를 포함해 24득점을 올리며 승리를 이끌었고 박혜진은 4쿼터에서만 14득점을 올리는 폭발적인 뒷심으로 힘을 보탰다. '이적생' 김정은은 우리은행 유니폼을 입고 치른 첫 공식전에서 37득점을 올리며 이름값을 톡톡히 해냈다.

0
0
최신 동영상
  • 축구
  • 농구
  • 야구
  • 기타
입지 잃은 청용·동원..유럽파의 세력 변화
돌아왔던 갈리나리, 다시 부상으로 전열 이탈!
크리스털팰리스는 13일 ‘극장경기’를 펼쳤다. 왓퍼드와 리그 홈경기에서 종료 직전 2골을 몰아넣어 2-1로 이겼다. 전반 3분 만에 선제골을 내주며 힘들게 진행된 경기였다. 후반 ...
"한일전 이기고 우승", 신태용호가 준비하는 해피엔딩
'왜 SK만 판정 논란 커지나' KBL의 해명과 현실
2017 EAFF(동아시아축구연맹) E-1 챔피언십(동아시안컵) 남자부 우승은 한국과 일본 두 팀 중에서 나온다. 12일 열린 경기에서 한국이 북한을, 일본이 중국을 꺾었다. 한국...
황희찬의 잘츠부르크, 김정민 영입에 "진심으로 환영" 한국어
필라델피아의 커빙턴, 미네소타전 출장 불투명!
황희찬의 소속팀인 FC 레드불 잘츠부르크(오스트리아)가 '제 2의 기성용'으로 불리는 유망주 김정민 영입을 확정했다.잘츠부르크는 12일(이하 한국시각) 공식 SNS를 통해 김정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