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체스터 유나이티드 4:0 레딩 FC 하이라이트
날짜:2017-01-07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레딩FC를 꺾고 32강에 진출했다. 웨인 루니는 249호골을 터트리며 클럽 최다골 기록과 동률을 이뤘다.

맨유는 7일 오후 9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16-17 에미레이츠 FA컵 3라운드(64강)에서 레딩을 4-0으로 꺾고, 32강에 진출했다. 이로써 맨유는 컵대회 포함 8연승, 14경기 무패(11승 3무) 행진을 이어갈 수 있었다.

선제골을 넣은 루니는 클럽 통산 249번째 득점에 성공하며 바비 찰튼 경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 축구
  • 농구
  • 야구
  • 기타
'네이마르 전쟁'..바르사-PSG, '소송'과 '실망' 교환
클리블랜드-보스턴, 어빙-토마스 맞바꾼다
네이마르 이적을 둘러싼 전쟁은 여전히 진행 중이다.파리생제르맹(PSG)은 23일(이하 현지시간) 구단 공식성명을 내 네이마르를 소송을 제기한 FC바르셀로나에 실망감을 드러냈다. 바...
대표팀의 '이동국 효과', 벌써 나타나기 시작했다
비즈니스석 달랑 3석..고행길 다녀온 '허재호'
신태용 대표팀 감독이 기대했던 ‘이동국 효과’가 벌써부터 나타나는 분위기다. 대표팀에도 큰 힘이 되고 있다.대표팀은 지난 22일 파주 대표팀트레이닝센터(이하 NFC)에서 소집 이틀...
[7M 보도]호나우지뉴 또 스캔들 폭로, “중국행 3명 여성과 잠을 잤다”
LG 선수들이 본 단신 외국선수 저스틴 터브스!
【7mkr】정아 칼럼=근일 은퇴한 브라질 축구스타 호나우지뉴가 중국에 가서 시범경기에 출전했다. 호나우지뉴가 이끈 남미 올스타 팀은 유럽 올스타 팀과 대결했다. 최종에 남미 올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