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체스터 유나이티드 4:0 레딩 FC 하이라이트
날짜:2017-01-07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레딩FC를 꺾고 32강에 진출했다. 웨인 루니는 249호골을 터트리며 클럽 최다골 기록과 동률을 이뤘다.

맨유는 7일 오후 9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16-17 에미레이츠 FA컵 3라운드(64강)에서 레딩을 4-0으로 꺾고, 32강에 진출했다. 이로써 맨유는 컵대회 포함 8연승, 14경기 무패(11승 3무) 행진을 이어갈 수 있었다.

선제골을 넣은 루니는 클럽 통산 249번째 득점에 성공하며 바비 찰튼 경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 축구
  • 농구
  • 야구
  • 기타
유벤투스, 새 엠블럼 두고 비난 폭주..패러디에 수정안까지 등장
'클리퍼스 초비상' 크리스 폴, 부상으로 6~8주 결장!
야심차게 새 엠블럼을 발표한 유벤투스. 그러나 기대와는 달리 엄청난 비난에 시달리고 있다.유벤투스는 지난 17일(이하 한국시간) 오는 7월부터 사용하게 될 새 엠블럼을 공식 발표했...
인대 부상 페르통언, 10주 결장..토트넘 포백으로 전환할 듯
올스타전 역대 최단신or최중량 덩크왕 나올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의 공격수 손흥민이 다시 출전 기회를 잡을 것으로 보인다.텔레그래프 등 현지 언론은 18일(한국시간) 주전 수비수 얀 페르통언의 부상 상태가 심각하다고 ...
지옥 훈련 중 얼음 샤워하는 인천 선수들
스티븐 애덤스, 뇌진탕 증세로 클리퍼스전 결장!
이기형 인천유나이티드 감독은 태국 부리람 전지훈련에서의 `지옥 훈련`을 예고했고, 계획대로 시행하고 있다. 이른 아침 운동을 시작으로 하루 세 차례 진행되는 체력 훈련은 곡소리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