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체스터 유나이티드 4:0 레딩 FC 하이라이트
날짜:2017-01-07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레딩FC를 꺾고 32강에 진출했다. 웨인 루니는 249호골을 터트리며 클럽 최다골 기록과 동률을 이뤘다.

맨유는 7일 오후 9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16-17 에미레이츠 FA컵 3라운드(64강)에서 레딩을 4-0으로 꺾고, 32강에 진출했다. 이로써 맨유는 컵대회 포함 8연승, 14경기 무패(11승 3무) 행진을 이어갈 수 있었다.

선제골을 넣은 루니는 클럽 통산 249번째 득점에 성공하며 바비 찰튼 경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 축구
  • 농구
  • 야구
  • 기타
라니에리 내친 레스터시티, 그들의 '대단한 착각'
박인태, 김진 감독의'신의 한 수'가 되다
지난 시즌 레스터 시티를 EPL 우승으로 이끌었던 클라우디오 라니에리 감독이 전격 경질됐다.레스터 시티는 24일(이하 한국시각) 구단 공식성명을 통해 라니에리 감독과의 결별 소식을...
루니, 맨유 잔류 선언 "여기에 남는다"
야오밍, 중국농구협회장에 만장일치로 선출
웨인 루니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잔류를 선언했다.루니는 24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잔류를 선언했다. 중국 이적설은 당분간 잠잠할 전망이다.최근 루니가 중국행을 앞...
'이적 거절' 양동현, 위기의 포항 지킨 이유
모비스 양동근, 복귀 앞둔 이대성에게 바라는 것!
2016시즌 K리그클래식의 이슈 중 하나는 수원삼성과 포항스틸러스의 하위 스플릿 추락이었다. 4회 우승의 수원과 5회 우승의 포항은 한국프로축구를 대표하는 명문클럽이다. 두 팀 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