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알 마드리드 CF 5:0 그라나다 CF 하이라이트
날짜:2017-01-07



레알 마드리드(이하 레알)가 ‘약체’ 그라나다를 제물로 삼아 공식경기 무패행진 기록을 39경기까지 끌어올렸다.

레알은 7일 오후 9시(한국시간) 마드리드에서 열린 2016/2017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17라운드 그라나다와의 홈경기에서 5-0 대승을 거뒀다. 전반에만 4골을 터트린 레알은 후반에도 거침없이 몰아치며 5-0 대승을 만들어냈다.

승점 3점을 추가한 ‘리그 선두’ 레알은 2위 바르사와의 승점차이를 6점까지 벌려놨다. 2016년 클럽 월드컵 일정으로 인해 리그 한 경기를 덜 치렀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격차는 더 벌어질 가능성도 있다.

이 밖에도 레알은 구단 역사상 최다 경기 무패행진을 이어갔다. 지난해 4월 프리메라리가 32라운드 에이바르와의 홈경기 승리를 시작으로 39번의 공식경기에서 패를 기록하지 않고 있다. 39경기 31승 8무다.

  • 축구
  • 농구
  • 야구
  • 기타
라니에리 내친 레스터시티, 그들의 '대단한 착각'
박인태, 김진 감독의'신의 한 수'가 되다
지난 시즌 레스터 시티를 EPL 우승으로 이끌었던 클라우디오 라니에리 감독이 전격 경질됐다.레스터 시티는 24일(이하 한국시각) 구단 공식성명을 통해 라니에리 감독과의 결별 소식을...
루니, 맨유 잔류 선언 "여기에 남는다"
야오밍, 중국농구협회장에 만장일치로 선출
웨인 루니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잔류를 선언했다.루니는 24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잔류를 선언했다. 중국 이적설은 당분간 잠잠할 전망이다.최근 루니가 중국행을 앞...
'이적 거절' 양동현, 위기의 포항 지킨 이유
모비스 양동근, 복귀 앞둔 이대성에게 바라는 것!
2016시즌 K리그클래식의 이슈 중 하나는 수원삼성과 포항스틸러스의 하위 스플릿 추락이었다. 4회 우승의 수원과 5회 우승의 포항은 한국프로축구를 대표하는 명문클럽이다. 두 팀 모...